‘Influence’ 소비자에게 올바른 영향력을… 1인 방송 전문가도 대거 참가
상태바
‘Influence’ 소비자에게 올바른 영향력을… 1인 방송 전문가도 대거 참가
  • 김홍근
  • 승인 2019.08.20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국제광고제,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BEXCO 컨벤션홀서 개최
지난해 개최된 부산국제광고제 모습. 사진제공= 부산국제광고제 사무국
지난해 개최된 부산국제광고제 모습. 사진제공= 부산국제광고제 사무국

아시아의 대규모 국제 광고제로 성장하고 있는 부산국제광고제가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벡스코 컨벤션홀에서 막을 올린다.

 
올해 12회를 맞이하는 부산국제광고제(조직위원장 오거돈 부산시장)는 국제적 규모에 걸맞게 60개국 2만645편이 출품돼 3년 연속 2만편 이상 출품되는 국제광고제다. 이미 세계적 광고제로 유명한 칸느(Cannes Lions), 원쇼(One Show), 디앤에이디(D&AD)와 함께 입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Influence 소비자에게 올바른 영향력을 미치는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는 주제로볼거리, 즐길거리로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벡스코 야외광장에서는 환경보호에 대한 다양한 메시지를 담은 세계공익광고 특별전이 열리며, 컨벤션홀에서는 본선 진출작을 포함 1천여 편이 넘는 기발하고 독창적인 광고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광고들과 대형 스크린에서 상영되는 100여편의 역대 수상작들은 방문객의 이목을 끌 전망이다.
 
새롭게 신설된 ‘비디오 스타즈(Video Stars)’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영향력이 커지고 있는 1인 미디어 산업 트렌드와 인플루언서들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블랙코미디로 유명한 방송인 유병재를 비롯한 배꼽빌라, 백수골방, 자도르 등 인기 크리에이터들의 현장 강연이 준비돼 있다. 스튜디오, 방송 장비 등을 활용한 1인 방송 체험, 인기 쇼트비디오 어플리케이션 틱톡 즉석 체험 등 참관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다양하다.
 
유·무료 컨퍼런스부터 다채로운 부대행사까지

다채로운 주제로 최신 글로벌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정보를 공유하는 컨퍼런스 또한 놓칠 수 없다. 무료로 진행되는 오픈 스테이지에는 미래 광고인에게 취업과 진로탐색의 기회를 제공하는 잡-멘토링이 진행될 예정이며, 강사진으로 방탄소년단(BTS) 브랜드 리뉴얼을 진행한 플러스엑스 변사범, 공연연출가 박칼린 등이 나선다.

유료로 진행되는 전문 스테이지에는 국내외 크리에이티브 전문가들이 총집합한다. 라인(LINE), 틱톡 애드즈(TikTok Ads), 레고(LEGO)의 주요 마케팅 담당자들이 키노트 강연을 펼치며 올바른 영향력과 플랫폼의 미래에 대한 논의의 장을 펼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스페인 축구리그 라리가(LaLiga), 아프리카의 혁신을 보여준 요크(Yolk), 페이스북(Facebook), 트위터(Twitter) 등 글로벌 기업의 마케팅 담당자들도 대거 참여한다.
 
올해 행사 역시 작년에 이어 국내 광고 산업 활성화를 위해 기업 홍보 비즈니스 존을 운영한다. 부산지역 업체 7개사를 포함, 국내외 24개 기업이 홍보 부스를 운영하며 비즈니스 기회의 장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본부와 함께 개최하는 ‘언박싱, 부산’에 부산지역 크리에이터 9명이 참여해 지역 창업기업 제품 19개를 소개하며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부대행사로 개최되는 ‘영스타즈’(대학생 광고경진대회)와 ‘뉴스타즈’(3년 차 이하 광고인 광고경진대회)도 미래 광고인들에게 주목받는 행사다. 올해 12회째를 맞는 영스타즈는 세계 최초의 국제 대학생 광고경진대회로서 수상자들은 국내외 유명 광고회사 등에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인턴십 기회도 얻게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국제광고제는 전문가와 일반인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세계적인 행사로 매년 새로운 주제에 맞는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며 “특히 올해는 1인 미디어 관련 프로그램인 비디오 스타즈를 포함해 전시, 컨퍼런스 모두 역대 최대 규모인 만큼 성공적인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홍근 기자 mong@mice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