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들의 올림픽 ‘FIRA 로보월드컵’ 창원서 열려
상태바
로봇들의 올림픽 ‘FIRA 로보월드컵’ 창원서 열려
  • 김홍근
  • 승인 2019.08.12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부터 16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서 개최
로봇들의 올림픽 FIRA 로봇월드컵이 12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다. 사진제공= 경남로봇랜드재단
로봇들의 올림픽 FIRA 로보월드컵이 12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다. 사진제공= 경남로봇랜드재단

창원컨벤션센터에서 ‘FIRA 로보월드컵 엔 써밋 2019’의 개막식이 열렸다.

올해로 24회째를 맞는 ‘FIRA 로보월드컵’은 로봇들의 올림픽 대회로 오늘(12일)부터 16일까지 닷새간 17개국 1200여명의 선수단이 4개 리그 37종목으로 로봇 경기를 치른다.
 
금일 열린 개막식은 ‘로봇을 넘어서, 미래를 넘어서(With robots to futures beyond)’라는 대회 슬로건 아래 많은 해외 참가자들에게 한국의 전 문화를 알리는 퓨전국악 그룹 ‘퀸’의 식전공연으로 시작됐다.
 
특히 개막식에서는 선수단의 휴머노이드 로봇들도 함께 참여해 FIRA 로보월드컵의 주인공임을 보여주는 이색적인 광경도 연출했다. 이어진 개막식 현장투어 순서에서는 휴머노이드 로봇의 양궁시연과 바퀴 로봇의 축구경기인 ‘RoboSot 경기’ 등 다양한 로봇 스포츠 경기를 시연하기도 했다.
 
대회 공식 일정은 잭키 발테스 FIRA 회장의 개회선언으로 시작됐다. 대회 조직위원장인 허성무 창원시장과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도 자리해 대회의 성공개최를 기원했다. 허 시장은 “이번 대회는 로봇이라는 공통된 주제로 언어와 문화의 장벽을 뛰어넘어 로봇기술을 전파하는 화합의 장이자 기술교류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문 경제부지사는 “이번 대회를 통해 다양한 지역의 청소년들이 로봇에 관심을 가지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기회이자 세계 각국의 선수단에게 로봇랜드를 소개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참가 선수단을 격려했다.
 
김홍근 기자 mong@mice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