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는 무엇을 어떻게 배울까...국제인공지능대전 막 올라
상태바
AI는 무엇을 어떻게 배울까...국제인공지능대전 막 올라
  • 박지연
  • 승인 2019.07.17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19일, COEX C홀
인공지능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과 사용자가 만나는 ‘국제인공지능대전’이 17일부터 코엑스 C홀에서 열린다. 

AI 플랫폼, AI 솔루션, AI 기반 비즈니스 모델 등 인공지능과 관련한 최신 기술과 활용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제2회 ‘국제인공지능대전(AI EXPO KOREA 2019)’이 7월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린다.·

국제인공지능대전은 인공지능산업에 대한 정확한 정보가 부족한 상황에서 관련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과 사용자가 상호 교류하는 자리를 마련해 인공지능산업의 발전을 앞당기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올해는 국내외 기업과 기관 120여개사가 250부스 규모로 참여한다.

먼저 인공지능 요소 기술(AI Elemental Technologies) 부문에서는 머신러닝, 딥 러닝, 뉴럴 네트워크, 강화학습, 자연어, 음성인식, 이미지인식, AI칩·부품, AI 컴퓨팅‧플랫폼·솔루션 등 인공지능의 핵심 기술이 선보인다. 

인공지능을 활용한 응용 및 서비스(AI Applications & Services) 분야에서는 챗봇, 어시트턴트, 5G·네트워크, IoT, 자율주행, 의료·헬스케어, 금융, 보안, 제조·유통·소매, AI로봇, 웨어러블, 스마트팩토리, 스마트시티·홈, 드론·UAV, 콜센터·컨텍센터 활용, 예측유지보수, 마케팅·광고 등 인공지능을 도입, 활용하는 분야들을 조명한다.   

AI Expo Korea Summit 2019가 ‘초연결 사회, AI의 미래’란 주제로 19일 개최된다. 사진은 작년 인공지능 유저 컨퍼런스 모습. 사진제공=국제인공지능대전 사무국 

“당신이 인공지능시대를 이끌 차세대 주인공입니다!(You are Hidden champions in next AI era!)”는 슬로건에 걸맞게 관련 종사자와 종사 희망자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풍성하다. 17일에는 산업지능화 컨퍼런스를 시작으로 AI/DATA Tranceformation, 구글 클라우드 머신러닝과 인프라, 공공부문 발주자 초청 세미나가 열린다. 

18일에는 인공지능 유저컨퍼런스, MATLAB을 활용한 AI 세미나, 기상데이터분석 AI 활용 창업경진대회가 예정돼 있으며 19일에는 산업지능화 스타트업 경진대회와 인공지능 윤리와 교육, 협업 그리고 거버넌스시스텝 구축을 주제로 세미나가 준비됐다.  

AI가 우리사회와 산업에 가져올 변화와 영향을 예측하고, 지식과 경험을 나누는 AI Expo Korea Summit 2019는 19일 ‘초연결 사회, AI의 미래’란 주제로 개최된다. ‘일상 속 AI 활용 사례, 공간속의 인공지능과 미래, AI기반의 기업 IT/OT 통합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한계에서 벗어나 실제 상용화에 도달하는 방법’ 등에 관한 주제로 기조강연이 이어진다. 

국제인공지능대전 조직위는 “올해는 지능정보산업협회(회장 허일규)가 주최·주관으로 합류해 그 가치를 더욱 높였다”며  “전시회를 통해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이 조기에 활성화될 수 있도록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일조하고 국내 기업에 중요한 비즈니스 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국제인공지능대전은 지능정보산업협회, 한국인공지능협회, AI관련 전문 미디어 인공지능신문, 국내외 전문 전시기업 서울메쎄인터내셔널 등 4개 기관 및 단체가 통합 주최했다. 

박지연 수습기자 yeon@mice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